씠 肄섑뀗痢좊 蹂댁떎젮硫 Abode Flash Player(臾대즺)媛 븘슂빀땲떎.

 
 
 
  HOME >게시판
청구(靑邱)에 진다  
박 민우

 

 

 

청구(靑邱)에 진다


자유시

 

 

 

 

박 민우

 

 

 


그 땅에,
수숫대 검붉게 널브러져, 
힌 곡식 알갱이 풍년 왔어도,


그 가을에,
주인없는 들판에서, 
승냥이 개소리 밤새 울었어도,


그 겨울에,
부엉이 두루미 말똥가리, 
학여울에서 쇠똥지 파먹고 살았어도,


오늘 나의 첩실만 예쁘다면, 
그저 잊고 살 것인가!


청구(靑邱),
검푸른 vara의 노을빛이 아름답지 않은가!


빠라 따, 
옛 땅에 부귀와 영화는 꿈이라도 영광스럽지 않은가!


밝은 땅,
밝해에서 환웅씨, 복희씨, 청구씨,

어언 칠천 세월을,
부상(扶桑)이라 하였나니.


나,

언제나 옆구리 시려도 외롭지 않은 것은,

배부른 동해가 있었기 때문이다.


넓은 마음과 깊은 속으로, 
내심 너의 젖무덤 만지며,
오늘도 나는 태양새 되어,
소금땅 시치며 청구(靑邱)에 진다.

 

 

 

 

 

 

( 2016년 06월 04일 00시 19분   조회:972  추천:44 )   
노성매 2016-06-04 14:51:12
잘 읽었습니다.^
이 름    비밀번호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율곤 이중재 선생) 판매가능 저서 율곤학회 136 2019-04-14
홈피의 史 율곤학회 232 2019-03-03
율곤학회 연락처 관리자 1,022 2017-12-21
634 14. 고대 유주(幽州)는 산동성(山東省)에 있었다 노성매 37 2019-05-29
633 천하의 중심, 기주(冀州)② 노성매 39 2019-05-20
632 천하의 중심, 기주(冀州)① 노성매 29 2019-05-20
631 구주(九州)의 십수(十藪) 노성매 28 2019-05-13
630 5세기까지 하남(河南)의 위치 노성매 41 2019-05-13
629 史書마다 다른 구주(九州) 노성매 35 2019-05-13
628 산해경(山海經)의 중심은 조선이다 노성매 73 2019-04-28
627 (對蒙古戰) 귀주성(龜州城) 전투 노성매 132 2019-04-10
626 고려의 人材 육성 노성매 135 2019-04-10
625 고려의 말[馬]이 얼마나 좋았으면 노성매 121 2019-04-10
624 서요(西遼)의 고려침입로 노성매 132 2019-04-10
623 서요(西遼) 왕조표 노성매 113 2019-04-10
622 서요(西遼)의 위치 노성매 125 2019-04-10
621 사마천의 史記는 正史가 아니다 노성매 191 2019-03-23
620 환단시대(桓檀時代) 역대 주요 년표 bc8937 223 2019-03-19
619 어찌 하나 율곤학회 241 2019-03-03
618 공자의 춘추는 단국(檀國)의 기록과 사적(史籍)이 있었음으로 저술이 가능했다. 관리자 240 2019-02-22
617 가마괴, 가마기, 까마귀 오(烏), 삼족오에 대하여 bc8937 249 2019-02-22
616 홈페이지 개편 축하 [1] bc8937 291 2019-01-11
615 7⑵ 단군조선건국기-신단수(神檀樹)④ 노성매 447 2018-08-18
614 7⑵ 단군조선건국기-신단수(神檀樹)③ 노성매 402 2018-08-18
613 (참고)자작나무의 별칭, 사목(沙木)에 관해 노성매 399 2018-08-06
612 단군조선건국기-신단수② 노성매 424 2018-08-03
611 단군조선건국기-신단수① 노성매 359 2018-08-03
610 단군조선 건국기-환웅(桓雄) ② 노성매 415 2018-07-16
609 단군조선 건국기-환웅(桓雄) ① 노성매 452 2018-07-08
608 곰과 신목(神木) ② 노성매 423 2018-07-08